logo_wh_new_full.png

세가지 고집 

고집돌_new_img.png

첫번째 고집

"갓지어 고슬고슬 맛난 밥을 대접하는 것이 식당의 기본이다"

밥을 미리지어, 스텐리스 그릇에 담아놓으면 눌러붙어 맛없는 밥이 됩니다.

아무리 고생스러워도 갓 지어낸 밥을 대접하는 것이 식당의 가장 기본이라 여기고, 밥맛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습니다.

1/2
고집돌_new_img.png

두번째 고집

"제주에서 가장 신선한 식재료만을 사용하겠다"

고집돌우럭은 자연산 해산물을 공급하며, 해녀인 김승년 어머니가 속하신 서귀포 위미리 어촌계와 독점계약을 통해 가장 신선한 해산물을 공급받고 있습니다.

1/4
고집돌_new_img.png

세번째 고집

"눈으로 먹는 음식이 맛도 좋다"

고집돌우럭은 음식의 모양새와 담는그릇, 인테리어 하나하나에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.

1/3